'후지f200'에 해당되는 글 11건

  1. 2009.03.22 [F200EXR] 후지필름 F200EXR - 'EXR'의 성능 탐구


본 자료는 '다나와(Danawa.com)와 후지필름(Fujifile.co.kr) 파인픽스가 진행한  <후지필름 F200EXR 제품평가단(2009년 3월)>에 체험단으로 선정되어 작성된 리뷰입니다.




<이미지로 첨부하면 검색이 되지 않는다는 조언하에 텍스트도 첨부합니다 -o->

리뷰 및 디자인 : 시원(이현주) photolifer@nate.com

본 자료는 '다나와(Danawa.com)와 후지필름(Fujifile.co.kr) 파인픽스가 진행한  <후지필름 F200EXR 제품평가단>에 체험단으로 선정되어 작성된 리뷰입니다. 개인적인 느낌과 주관적인 견해가 많이 들어간 리뷰로, 공식적인 자료가 아니므로 부주의로 인한 정보나 사용상의 오류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또한 편의상 경어체를 사용하지 않았으니 많은 양해 부탁드립니다.

 

 

PART 1. 피사체 따라 촬영모드 자동 전환되는 똑똑한 EXR

 

대부분의 컴팩트카메라에는 자동모드, 장면모드, 수동모드(M), 프로그램모드(P) 이 정도의 메뉴가 존재한다. 후지필름 F200EXR에는 제품명에도 표기되어있지만 촬영 모드로서 새롭게 「EXR 모드」가 탑재되었다.

F200EXR의 최대의 특징(신기능)이라고도 할 수 있는 「슈퍼 CCD 벌집 EXR」을 통해「해상도속성」,「고ISO 저노이즈」,「다이나믹 레인지 속성」의 3종의 촬상 방식을 실현하였고, 피사체와 주위의 상황에 의해서 자동으로 변경되는 「EXR AUTO」도 사용할 수 있다.

 

사람의 눈이 주변의 밝기에 따라 자동으로 변화하는 원리에 착안하여 개발된「EXR」은 피사체의 세부까지 섬세하게 촬영할 때는 고해상도로 전환되고, 명암 차가 크면 풍부한 색조 표현을 하도록 설계되었다. EXR 오토(AUTO) 기능을 사용하면 카메라가 스스로 장면을 인식해 역광이나 야광에서의 인물, 풍경, 접사 등의 다양한 촬영모드로 자동 전환되어 초보자자가 쉽게 최적의 화질의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 그럼 EXR모드에 대해 자세히 살펴보자

EXR 오토(AUTO)」: 자동으로 화면을 분석해 피사체와 촬영조건에 따른 적절한 장면모드를 선택한다. 셔터 버튼을 반정도 누르면 카메라에 하단에 선택된 EXR 장면모드 아이콘이 표시된다.

「해상도속성」: 피사체의 세부까지 샤프하게 묘사하고 싶은 경우 선택한다.

「고ISO 저노이즈」: 고 감도(ISO) 촬영 시 발생하는 노이즈를 억제하고 싶은 경우 선택한다.

「다이나믹 레인지 속성」: 촬영 화면 내에 명암차가 클 경우 암부와 명부를 조화롭게 만들어 마치 우리 눈으로 보는 것과 같은 형태로 재현해 주는 기능이다. 매뉴얼상에는 하이라이트로 볼 수 있는 자세함 정도를 증가시킵니다 라고 되어있는데, 설명 참 어렵다.

다이나믹레인지(DR)를 최고 800%까지 확대 할 수 있어 사진을 사실적으로 재현해준다.

 

EXR모드에서 F버튼(포토모드)을 이용해 설정할 수 있는 기능

F버튼(포토모드)을 눌러 EXR의 4가지모드에 따라 설정 가능한 메뉴를 살펴보자.

EXR AUTO」: 감도, 이미지크기, 화질, 필름 시뮬레이션

「해상도속성」,「고ISO 저노이즈」: 감도, 이미지크기, 화질, 화이트밸런스, 필름 시뮬레이션

「다이나믹 레인지 속성」: 감도, 다이나믹레인지, 이미지크기, 화질, 화이트밸런스, 필름 시뮬레이션

EXR AUTO」모드의 경우 사용자가 선택할 수 있는 메뉴가 한정되어 있고 세부메뉴를 선택하더라도 선택의 폭은 좁다. 즉 카메라 스스로 알아서 모든 것을 결정하기 때문에 기본적인 설정만 할 뿐 달리 신경 쓸 필요 없다.

「다이나믹 레인지 속성」의 경우 DR과 관련한 기능이기 때문에, DR을 직접 조절할 수 있는 메뉴가 포함되어있다.

 

이미지 크기 변경

F버튼(포토모드)을 눌러 EXR모드에 따라 변경할 수 있는 ‘이미지크기’ 설정을 살펴보자

F-모드메뉴 버튼을 누르면 이미지크기를 변경할 수 있는데, 평소 촬영할 때 L 4:3(4,000x3,000 12M)으로 선택했더라도, EXR모드를 변화한다면 자동으로 이 이미지크기의 최대값이 변화하게 된다. 쉽게 풀이하자면 일반적인 촬영모드나 EXR 우선 모드의 「고해상도 우선」이라면 12 M(L 4:3)까지 설정할 수 있지만, 「고ISO 저노이즈 즈」와「다이나믹 레인지 속성」이라면 M 4:3(2816x2112 6M)까지 밖에 설정할 수 없다.

 

ISO감도 변경

F버튼(포토모드)을 눌러 EXR모드에 따라 사용할 수 있는 ISO 감도를 살펴보자.

AUTO(괄호)안의 숫자는 최대로 설정할 수 있는 상한 값이다.

EXR AUTO」: ISO 감도가 자동으로 조정되므로 사용자가 변경할 수 없다.

EXR AUTO로 야경이나 실내 어두운 곳에서의 촬영 시 대체적으로 ISO감도를 높이는 경향이 있어, 사진이 밝게 나오게 되는데, 펌웨어업그레이드를 통해 개선이 되어야 할 것 같다.

「해상도속성」: 100, 200, 400, 800, AUTO(400), AUTO(800)

「고ISO 저노이즈」: 100, 200, 400, 800, 1600, AUTO(400), AUTO(800), AUTO(1600)

「다이나믹 레인지 속성」: AUTO(400), AUTO(800), AUTO(1600)

값의 개별적인 선택은 불가능하며, AUTO 범위 안에서 자동변화하도록 설정할 수 있다.

 

필름 시뮬레이션

필름의 색조나 계조를 디지털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개발된「필름 시뮬레이션」은 2008년 발매된 FinePix S100FS로 처음으로 탑재된 기능이다. 포토샵에 익숙한 사용자라면 후보정을 통해 손쉽게 색조나 계조를 변경할 수 있지만, 그렇지 못한 사용자라면 이 기능을 통해 색을 다양하게 묘사하여 감각적인 사진을 연출 할 수 있다.

PROVIA/스탠다드」: 다양한 피사에 촬영에 적당한 표준모드로 자연스러운 색을 연출

VELVIA(선명)」: 빨강이나 초록의 색을 선명하게 얻을 수 있어, 풍경과 자연의 색을 살리는데 가장 인기있는 모드.

ASTIA/소프트」: 과도하게 포장하지 않은 온화한 색상과 계조가 풍부하여 차분한 느낌 표현

B&W(흑백)」: 흑백 촬영

「세피아」: 따뜻한 느낌의 세피아톤

 

자 그럼, F버튼(포토모드)을 눌러 EXR모드에 따라 사용할 수 있는 필름 시뮬레이션 설정을 살펴보자.

필름 시뮬레이션은

EXR AUTO」: Provia /스탠다드, B&W(흑백), 세피아

「해상도속성」, 「고ISO 저노이즈」, 「다이나믹 레인지 속성」

: Provia/스탠다드, Velvia(선명), Astia/소프트,  B&W(흑백), 세피아

 

 다이나믹 레인지 변경

F버튼(포토모드)을 눌러 EXR모드에 따른 필름 시뮬레이션 설정을 살펴보자.

EXR AUTO」,「해상도속성」,「고ISO 저노이즈」: DR변경 불가

「다이나믹 레인지 속성」: AUTO, DR100%, DR200%, DR400%, DR800%

DR800%까지 변경하여 사용가능 하다.

, DR값은 필름 시뮬레이션의 값에 따라 최대상한값이 달라지는데

PROVIA/스탠다드」,「B&W(흑백)」,「세피아」의 경우 DR800%까지 설정 가능하나,

VELVIA(선명)」나 「ASTIA/소프트」는 DR400%까지만 허용된다.

 

 

PART 2. EXR을 활용한 SAMPLE

 

PART 3. EXR 기능 사용 소감

 

브랜드와 기종 불문하고 많은 컴팩트 카메라를 다뤄봤지만, 컴팩트카메라에 대한 내 생각은 딱 한가지다.

- 작고, 가벼워야 한다.

- 기동성이 뛰어나야 한다.

- 사용이 편리해야 한다.

이외에도 “작기는 해도 이왕이면 사진이 잘나와야 한다가 포함되어 있긴하지만, 실제 사진을 잘 나오게 해주는 컴팩트카메라는 극히 드물다.

화소수 높다고 좋은 카메라가 아니듯, 고감도 ISO를 사용할 수 있다고 자랑해도 노이즈가 억제되지 않아 컬러노이즈가 도트무늬로 보이는 카메라는 퀄리티가 높다고 할 수 없다.

 

이번 리뷰에서는 F200EXR을 한마디로 표현할 수 있는 제일 중요한 필수요소 「EXR」기능에 대해 살펴보았다. 처음 디지털카메라를 접하는 유저에게는 「EXR AUTO」기능이 카메라의 사용을 쉽게 만들어 촬영 시 편리함을 줄 것이라 생각한다. 「EXR AUTO」는 특별히 생각하고 촬영할 것이 없기 때문에 개인적으로도 많은 활용을 했다. 기동력 있게 사진을 찍을 때 특히 많이 사용된 촬영모드이다. 사진에 대해 조금 더 재미를 붙이고자 한다면 「해상도속성」,「고ISO 저노이즈」,「다이나믹 레인지 속성」의 3종 촬상방식을 이용하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다. 특히 다이나믹 레인지의 경우 일상적인 촬영과는 달리, 우리 눈으로 보이는 것과 흡사한 사진을 찍어주므로 자연스러운 사진을 얻고자 한다면 촬영해보는 것도 좋을 듯 싶다.

F200EXR을 3월 11일에 처음 수령하여 사용한지 이제 겨우 열흘밖에 지나지 않아 충분한 샘플사진을 준비하지 못했다. 다음 번 리뷰에서는 더 좋은 촬영 결과물이 나오길 사뭇 기대하면서 F200EXR에 관한 두 번째 리뷰를 마칠까 한다.

 

 

신고
Posted by 취미가 생활인 공간 시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